> 업계는지금 > 인터뷰
노인 건강의 살얼음판, 겨울
닥터더블유  |  dw@doctorw.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2.08  09:33:3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어르신들에게 겨울철은 특히 위험한 계절이다. 흔히 발생하는 낙상사고를 비롯하여 각종 혈관질환 등 건강을 위협하는 적들이 다양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이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겨울을 나는 요령을 알려주었다.

   
 
▲ 미끌미끌, 노인낙상! 골다공증이 있다면 더욱 조심해야 한다
겨울철 가장 빈번하게 노인을 위협하는 적은 단연 낙상이다. 미국에서는 노인 사망원인 5위를 차지
할 정도이다. 우리나라에서도 65세 이상 노인의 3분의1이 매년 경험을 할 정도로 심각한 사고이다. 겨울철이 되면 옷이 두텁다보니 움직임이 위축되어 미끄러운 노면에 넘어지는 사고가 흔히 발생한다.

노인들은 이미 척추나 관절이 약해져 조그만 충격에도 큰 손상을 입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합병증까지 발생할 수 있다. 특히 남성보다는 여성의 피해가 2배 이상 많은데 주된 이유는 골다공증 때문이다. 골다공증이 있는 상태에서 빙판길에 넘어졌을 때 손목뼈나 고관절, 척추뼈 등의 골절이 오기 쉽다. 고관절, 척추뼈 골절은 심한 경우 사망으로 이어지기도 하니 골다공증 환자라면 빙판길 보행시 매우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Tip 이렇게 대비하자!
• 뭐니 뭐니 해도 운동
규칙적인 운동은 필수이다. 맨손체조나 전신근육을 풀어줄 수 있는 스트레칭이 최고! 근육과 인대 등에 긴장과 이완을 반복하게 함으로써 부상위험을 줄일 수 있다.

• 기능성 방한 도구 구비와 올바른 걷기방법 숙지
잘 미끄러지지 않는 지팡이와 몸이 움츠려들지 않는 따뜻한 방한복을 구비한다. 그리고 방한효과가
높은 장갑을 반드시 착용하고, 절대 주머니에 손을 넣고 걷지 않는다.


▲ 소리 없이 다가오는 적, 뇌졸중(중풍)과 심근경색
갑작스런 추위가 찾아오면 뇌졸중이나 심근경색으로 병원을 찾는 노인이 급격히 증가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은 “우리 몸에 흐르는 피의 기본 성질 중 하나는 온도가 낮아지면 응고력이 높아져 고혈압환자가 아니라도 어느 정도 혈압이 상승한다. 노화로 동맥경화가 진행돼 있는 노인들이 추위에 노출되면, 가늘어진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질 확률이 높다.”며 “특히 평소 혈압이 높은 노인들은 아침의 찬 날씨에 외출했다가 심근경색으로 인한 심장발작으로 사망하는 경우가 있다. 이는 급격한 온도변화에 신체가 대응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뇌졸중과 심근경색은 추운 날씨 속에 소리 없이 다가오는 무서운 적”이라고 말했다.

Tip 이렇게대비하자!
• 보온에 힘써라
찬바람에 노출되지 않도록 따뜻한 옷으로 몸 안의 온기를 보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노출되는 부위에는 보온이 잘 되는 목도리, 모자 등을 착용해야 하는데 특히 머리 부분과 목 뒷부분은 각별히 보온에 신경을 써야 한다.

• 병원을 가까이 하라
쇠약한 노인들은 조금의 온도변화에도 뇌혈관이 수축되고, 혈류가 떨어지면서 뇌졸중이 올 수 있다. 갑작스런 두통이나 구토증상, 어지럼증, 사물이 두 개로 보이는 ‘복시현상’, 손의 감각이 미미하거나 무뎌지는 증상이 나타나면 곧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 아침 외출을 자제하라
평소 심장이 좋지 않거나 혈관성 질환을 앓고 있는 노인들은 급격한 온도 변화에 노출되는 아침의 외출은 위험하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 1
    2
    3
    4
    5
    6
    7
    8
    9
    10
  • 식품의약품안전처 위해정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1로 20(마곡동 798-14) 마곡M시그니처 509호 (우) 07807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286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377
    (주)메디컬 저널 대표이사 : 곽병태  |  전화번호 : 070-7584-6794   |  팩스번호 : 070- 7594- 6794  |  이메일 : dw@doctorw.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태
    제호: doctor W  |  등록일자: 2010년 10월 11일  |  발행인: 곽병태  |  편집인: 곽병태  |  발행일자: 2011년 5월 18일
    Copyright © 2020 닥터더블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