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업계는지금 > 인사/부고/화촉/행사
[인사] 대웅제약 이창재 본부장, 마케팅·영업 총괄 부사장으로 승진그룹관계사 대웅바이오, 정기 임원인사에서 진성곤 마케팅·영업 총괄 부사장 승진 발표
조충연 기자  |  dw@doctorw.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3  08:54: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마케팅 본부와 ETC 본부를 이끌어오던 이창재 본부장이 1월 1일자로 마케팅·영업 총괄 부사장으로 승진했다고 밝혔다.

   
 

이창재 부사장은 2002년 대웅제약에 입사해 18년 동안 ETC 본부와 마케팅 본부에서 다양한 직무를 수행했고, 최고 소장 등을 역임하며 회사의 주요 프로젝트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2015년 40대 초반의 젊은 나이로 본부장으로 발탁됐으며, 2018년부터 인사와 경영관리 부문을 함께 관장하며 입지를 넓혔다.

이창재 부사장은 대웅제약 영업마케팅의 핵심인 ‘검증 4단계 전략’을 수립해 혁신적인 마케팅 체계를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업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는 대웅제약의 차별화된 마케팅 및 영업 성과를 견인해 온 주역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대웅제약은 성별과 나이에 관계없이 능력과 성과를 중심으로 한 인재 중용을 원칙으로 삼고 있다”며, “이창재 부사장은 능력 있는 젊은 리더로서 기존 영업마케팅의 패러다임을 혁신적으로 변화시켜 회사의 성장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그룹 관계사인 대웅바이오(대표 양병국)는 CNS영업본부를 이끌던 진성곤 본부장이 1월 1일자로 부사장으로 승진했다고 밝혔다.

   
 

진성곤 부사장은 1992년 대웅제약에 입사해 20여년간 영업소장, 마케팅실장, 사업부장 등을 역임하며 대웅의 ETC 사업의 성장을 이끌었다. 2015년부터는 대웅바이오 ETC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해 신설된 CNS 사업부를 이끌었으며, 2018년에는 CNS 시장 1위를 달성했다. 주력 제품인 글리아타민을 800억원대의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성장시킨 공로 등을 인정받아 이번 정기인사에서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 1
    2
    3
    4
    5
    6
    7
    8
    9
    10
  • 식품의약품안전처 위해정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1로 20(마곡동 798-14) 마곡M시그니처 509호 (우) 07807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286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377
    (주)메디컬 저널 대표이사 : 곽병태  |  전화번호 : 070-7584-6794   |  팩스번호 : 070- 7594- 6794  |  이메일 : dw@doctorw.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태
    제호: doctor W  |  등록일자: 2010년 10월 11일  |  발행인: 곽병태  |  편집인: 곽병태  |  발행일자: 2011년 5월 18일
    Copyright © 2020 닥터더블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