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업계는지금 > 기업탐방
유디갤러리, 서양화가 김민수 개인전 낯익은 공허함 개최회화와 조각의 만남... 김민수 작가, 3D프린터로 제작한 입체 작품 선보여
임수연 기자  |  dw@doctorw.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4  12:03: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 김민수_낯익은 공허함2
   
▲ 김민수_정적인 평온

유디치과는 회화 작품에 조각 기법을 적용해 입체적인 작품을 선보이는 서양화가 김민수 작가의 개인전 낯익은 공허함을 서초동 코리아비즈니스센터에 있는 유디갤러리에서 10월 14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의 주제인 낯익은 공허함은 우리 삶의 일부인 자연 속에서 느낀 공허한 감정을 의미한다. 화사하고 청량한 풍경이 계절이 흘러 겨울날의 쓸쓸하고 황량한 풍경으로 변하는 모습에서 느낀 상실과 공허함을 작품에 표현했다. 특히 조각에서 사용하는 기법을 이용해 2차원의 평면에 3차원의 입체감을 만들어내 눈길을 끈다.

끊임없이 변화되고 사라지는 기억을 표현한 '정적인 평온', '의식과 기억 1·2'는 3D 프린터를 이용해 제작했다. 3D프린터로 제작한 구조물을 겹겹이 쌓아 형태를 만들고 그 위에 아크릴, 유화 물감을 칠했다. 작품을 어느 각도에서 보느냐에 따라 다르게 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몽환의 기억'은 마른 나뭇가지 모양의 구조물을 캔버스 위에 붙이고 그 위에 색을 입히는 부조 기법을 사용했다. 검은색, 갈색, 회색 등 무채색을 이용해 메마른 겨울의 풍경을 연상시킨다.

김민수 작가는 추계예술대학교 서양화과를 졸업했다. 개인전 2회를 비롯해 2019년 부산국제화랑아트페어를 포함한 7회의 그룹전에 참여하며 본인만의 예술 세계를 구축했다.

김민수 작가는 "요즘 공허함을 느끼는 많은 사람들이 저의 작품을 통해 앞으로 다가올 미래에 대한 희망과 잃어버린 마음의 빛을 찾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 1
    2
    3
    4
    5
    6
    7
    8
    9
    10
  • 식품의약품안전처 위해정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1로 20(마곡동 798-14) 마곡M시그니처 509호 (우) 07807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286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377
    (주)메디컬 저널 대표이사 : 곽병태  |  전화번호 : 070-7584-6794   |  팩스번호 : 070- 7594- 6794  |  이메일 : dw@doctorw.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태
    제호: doctor W  |  등록일자: 2010년 10월 11일  |  발행인: 곽병태  |  편집인: 곽병태  |  발행일자: 2011년 5월 18일
    Copyright © 2020 닥터더블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