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 2019.11.21 목 15:13
기사 (전체 1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수첩] ‘penny-wise and pound-foolish’
말그대로 번역하면 ‘한 푼의 지혜와 열 냥의 어리석음’이다. 한 푼 아끼려고 하다가 열냥을 잃는다는 뜻으로 보통 소탐대실(小貪大失)로 번역이 되며 영국 속담에서 나온 표현이다.불과 백원 안팎인 일회용 주사기를 재사용하여 일파만파의 사회적 물의와 집단감
김남주 기자   2016-02-16
[기자수첩] 제약업계에 부는 R&D 투자 바람
우리나라 제약산업이 신약 연구개발 및 해외진출 확대가 최근 몇 년 사이 비약적으로 이뤄지고 있다.이는 제약업계가 의약품 연구개발 투자를 지속적으로 증대하여 새로운 치료제 개발에 주력하는 한편, 해외 임상시험 등을 진행함으로써 연구개발 생산성 향상에 매
김남주 기자   2016-02-02
[기자수첩] 북극 한파와 한랭 질환
‘우랄 블로킹’으로 인한 북극 한파가 몰아친 지난주와 이번주 초는 아주 살기 버거운 시간들이었다. 모든 것이 꽁꽁 얼어붙고 마음마저도 차가운 얼음장으로 변해버렸다.남쪽 지역은 폭설로 인해 교통사고, 비닐하우스 붕괴에다 인명 피해까지 속출하는 등의 사태
김남주 기자   2016-01-26
[기자수첩] ‘호모 헌드레드(homo hundred)’
지난해 남녀노소 구분 없이 즐겨 입에 담았던 유행가 한 대목이다. 노래도 노래지만 가사가 일품이다. ‘백세인생’이란 노래 제목처럼 이제 길고 길게 사는 ‘호모 헌드레드(homo hundred)’ 시대가 서서히 열리고 있는 것이다. 그런 추세와 맞물려
김남주 기자   2016-01-19
[기자수첩] ‘걷기’ 예찬
걷는 것은 하심(下心)을 위해서라고 한다. 하심은 기실 마음을 내려놓는다는 의미다. 현대 우리 사회는 분노사회, 피로사회, 무한경쟁사회라고 표현된다. 이런 아비규환(阿鼻叫喚) 속에서 아우성을 쳐대니 마음은 온통 위로 치솟게 된다.‘걷는 것은 생각하는
김남주 기자   2016-01-12
[기자수첩] 인간의 굴레-‘치매’
“자신이 보잘것없다는 사실을 너무 늦어서야 발견하는 것이야말로 가혹하다.”영국의 작가 서머싯 몸의 장편소설 ‘인간의 굴레’의 한 대목이다. 종국에 가서 좀 극단적으로 표현하면 ‘사람 아닌 사람’이 되어 버리는 것이다. 뇌가 쪼그라들면서 자신이 누구인지
김남주 기자   2015-12-22
[기자수첩] ‘유리지갑’과 건보료 인상
건강보험료가 내년부터 오른다고 한다. 직장가입자들은 월 평균으로 따져 851원, 지역가입자들은 756원씩 각각 인상된다.모든 게 오르는 마당에 건보료만 우두커니 제자리를 지킬 리가 없다. 건보료도 가격으로 환산되는 것인 만큼 하방경직성(downward
김남주 기자   2015-12-15
[기자수첩] 대학 실험실과 학생들의 건강권
건국대 동물생명과학대학에서 지난 10월19일부터 느닷없이 원인을 알 수 없는 폐렴 환자 55명이 발생했다. 워낙 갑작스럽고 사안이 중대한지라 곧바로 질병관리본부와 민간역학조사자문단은 학생들의 집단 감염 원인 규명에 나섰고, 그동안 갖가지 가능성을 좇아
김남주 기자   2015-12-09
[기자수첩] 다나의원 피해자 대책 시급하다
"온몸이 헐고 피가 나 요리를 할 때조차 장갑을 낀다. 현재 피부가 약한 부분은 계속 헐어서 긁게 되고 얼굴의 모든 구멍이 빨개지고 목이 아파 물도 넘기지 못한다. 몸과 눈 색깔도 변하고 몸이 너무 안 좋아 살 의욕조차 없는 상황이다."C형 간염이 집
김남주 기자   2015-12-02
[기자수첩] 메르스는 갔지만 남기고 간 상처는 또렷하다
잔뜩 퍼렇게 독이 오른 신록과 함께 내습해 온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가 소설(小雪) 절기에 들어 떨어지는 낙엽처럼 스러지고 있다. 온 국민을 공포에 떨게 한 악역(惡疫)이 6개월여 기간 동안 남김없이 악명을 떨치면서 독을 풀어 제치더니만 30대 중반
김남주 기자   2015-11-25
[기자수첩] 우울증-이제 자랑하고 다녀야 한다
‘자살에 이르는 병’ 우울증 환자들이 늘고 있는데, 이들이 치료에 소극적이라는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보고서가 나와 경종을 울리고 있다. 왜 우울증이 병인데 치료를 적극적으로 안 하는지에 대한 반성이 필요한 시점이라는 뜻이다.원래 ‘병은 자랑해야
김남주 기자   2015-11-18
[기자수첩] ‘유전장수(有錢長壽) 무전단명(無錢短命)’
‘건강 불평등 기원은 소득에서 유래한다’는 명제가 이번에 여지없이 빅데이터 분석에 의해 증명됐다. 출신과 상관없이 천부적 인권은 평등하다는 고전주의자들의 정치적 자유주의와 민주주의 실현이 인간 역사의 진운(進運)이었다면 이제 건강 평등권 획득을 위한
김남주 기자   2015-11-11
[기자수첩] 자라나는 세대가 부실 먹거리의 희생양 돼서야
의정부지검이 4일 발표한 수도권 학교 식재료 납품업자들의 행태를 보면 참으로 혀를 찰 일이 아닐 수 없다. 한창 먹성 좋은 나이의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돈에 눈이 멀어서 마구잡이로 저질 급식재료를 온갖 편법, 탈법 수단을 동원해서 공급해 온 작태를 보면
김남주 기자   2015-11-04
[기자수첩] 고기, 맘 놓고 먹어도 되나
그 땐 고기 한 점 먹기가 그리도 어려웠다. 무슨 큰 날이나 닥쳐야 맨날 지나치는 정육점 문을 열게 된다. 돼지고기 한근 떼서 신문지에 돌돌 말아서 집에 올 땐 벌써부터 허기에 절은 배가 미리서 알아차리고 아우성을 쳐댔다.세월이 흘러 이제는 붉은 고기
김남주 기자   2015-10-28
[기자수첩] 호스피스...'죽을 준비' 되셨습니까?
제대로 죽는 법, 이른바 ‘웰다잉(well-dying)’ 성찰이 확산되고 있다. 오늘(2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는 원혜영 의원 등 현역 국회의원들과 300여명의 방청객이 참석한 가운데 윤평중 교수(한신대 철학과‧호스피스 완화의료국민본부 공동
김성준 기자   2015-10-20
[기자수첩] 독감백신 품귀에 ‘뿔’난 어르신들
독감 예방 접종을 하려고 보건소에 갔다가 헛걸음을 친 노인들이 빈발하면서 보건당국에 질타가 쏟아지고 있다. 정부는 올해부터 만 65세 이상 노인에 대해 이달 1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45일간 무료 독감 예방접종을 기존 보건소에서 전국의 지정된 병·의
김남주 기자   2015-10-14
[기자수첩] 불면증이여 가라!
무한경쟁시대가 지속되면서 분노사회, 피로사회가 오더니만 이젠 불면의 시대가 도래했다. 인생의 3분의1을 차지하는 ‘잠’. ‘잠’은 지친 심신을 쉬게 하고 에너지를 충전한다. 또한 지식과 정보를 정리하고 뇌에 저장하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그러나 잠
김남주 기자   2015-10-06
[기자수첩] ‘건강한’ 추석이 ‘행복한’ 추석!
최대의 명절 한가위가 눈앞이다. 벌써부터 분위기는 대목이다. 풍요롭고 즐거운 추석명절이 다가왔다. 직장인들은 연휴라서 쉬는 날이 많아서 설렌다. 그러나 걱정이 없는 건 아니다. 귀성하는 이들은 장기간 운전에 걱정이 앞선다. 특히 주부들은 정신적, 육체
김남주 기자   2015-09-23
[기자수첩] 암환자에게도 먹는 기쁨을...
암환자의 가장 큰 고통 가운데 하나는 먹지 못하는 것이다. 가족들의 강권에 못 이겨 한술씩 떠 넣어 봐도 곧장 게워 내기 일쑤다. 이렇게 되면 환자만 못 먹는 게 아니다. 가족이 모두 숟가락을 잡기가 쉽지 않다.가족 중에 암환자가 생기면 온 가족이 다
김남주 기자   2015-09-16
[기자수첩] 의료소비자 ‘쏠림’ 심화
소소한 감기만 걸려도 상급종합병원을 찾는 이들이 많다. 자기 목숨 귀중하지 않는 자 없다. 일단 건강에 이상이 생기면 ‘믿을 만한’ 곳을 찾게 되는 게 인지상정일 것이다.집 앞 지척에 있는 동네의원은 아랑곳하지 않고 무조건 큰 병원만 찾는 관행 때문에
김남주 기자   2015-09-09
 1 | 2 | 3 | 4 | 5 | 6 | 7 
많이 본 뉴스
  • 1
    2
    3
    4
    5
    6
    7
    8
    9
    10
  • 식품의약품안전처 위해정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114가길 12, 스페이스 오피스텔 202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7-88-1286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377
    (주)메디컬 저널 대표이사 : 곽병태  |  전화번호 : 070-7584-6794   |  팩스번호 : 070- 7594- 6794  |  이메일 : dw@doctorw.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태
    제호: doctor W  |  등록일자: 2010년 10월 11일  |  발행인: 곽병태  |  편집인: 곽병태  |  발행일자: 2011년 5월 18일
    Copyright © 2019 닥터더블유. All rights reserved.